세부가서 호핑투어 가이드랑 한 썰 > 경험담썰

본문 바로가기
캔디넷은 성인 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 일본, 호주, 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 서비스이며, 19세 청소년, 미성년자 출입을 금지합니다.

공지 : 캔디넷 다음 주소 candy555.com

경험담썰

세부가서 호핑투어 가이드랑 한 썰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5,697회 작성일 18-02-02 02:30

본문

곱씹어보면 되게 신기한게 많아서 써봄ㅋㅋㅋ

 

20살 되고나서 겨울에 가족들이랑 단체로 세부에 놀러갔음

리조트에서 놀다가 3일째쯤 섬으로 호핑투어나감

우리가족이 15명이었는데 (내 예전글에 그 큰집식구들임) 가이드가 2명이었음 한 명 여자 한 명 남자

지금 생각해보면 한명만 와도 됐었는데 왜 왔지싶음

여튼 섬인데 이름은 기억이 안나는데 조그마한 섬들이 되게 많은 곳이었음 나는 물이 무서워서 구명조끼없으면 안되는 사람임ㅋㅋㅋㅋ

그래도 생각보다 깊지않고 물맑고 해서 쭈뼛쭈뼛 신나게 수영하고 있는데 정신차려보니 혼자 외딴섬으로 가고 있었음 섬이라기 보단 그냥 풀 좀 있는 암초느낌 그리고 갑자기 발이 땅에 안닿인다는 생각이 드니까 무서워서 온몸에 힘이 안들어가고 무섭더라 혼자 어디 땅이라도 닿아야지 안간힘 쓰다가 암초같은데 쓸려서 허벅지랑 옆구리에 상처났음ㅋㅋㅋㅋㅋ

바닷물이라 따갑고 혼자 저 멀리 가족들보면서 힘없이 앉아있는데 갑자기 그 섬 뒤에서 남자 가이드 튀어나옴 담배냄새 나는거보니 담배폈나봄

근데 내 허벅지보더니 안쓰러워가지고 잠깐 있어보라며 수영하더니 구급약ㄱㅏ져옴ㅋㅋㅋㅋㅋ나보고 저쪽으로 가자면서 중앙쪽으로 가보니 큰 바위같은데 있어서 걸터앉아 있으니까 약발라줬음ㅋㅋㅋ

약 바르면서 이야기했는데 대학생이고 알바로 가이드하고 있다면서 이제 대학생된다고 하니까 남자선배들 조심해라면서 이것저것 알려줌ㅋㅋㅋㅋㅋ

그러면서 좀 친해졌는데 내보고 비키니 이쁘다면서 썬크림 발랐냐고 물어보길래 발랐다고 하니까 발 쪽은 특히 탄다면서 내보고 선크림 주길래 바르고 있었는데 자기가 등 뒤쪽도 발라주겠다함ㅋㅋㅋ내가 모노키니같은거 입고 있어서 등은 거의 다 파진 상태였는데 여튼 내가 앉아있고 뒤에서 발라주는데 뭔가 야릇했음..

ㅎㅎㅎ살짝씩 가슴쪽으로 닿는거랑 내가 은근히 등이 성감대같은거라 움찔움찔했음ㅋㅋㅋㅋㅋ어느순간 거의 등 뒤에서 나를 안고있는거처럼 되어있는데 조금씩 섹드립 치기 시작함ㅋㅋ남자친구 몇번 사귀었는지부터 대학교 남자선배들이 술 떡되면 모텔데꼬가려한다는둥 가슴커서 인기많겠다는 등 이야기하면서 서로 조금씩 달아오름

 

결국 뒤에서 끌어안다가 가슴으로 손이 오고 내가 고개 젖히니 바로 키스하더라ㅋㅋㅋㅋ어느순간부터 뒤에 딱딱한게 느껴졌엇음ㅋㅋ양쪽에서 손이 들어오니까 비키니가 양쪽에서 밀려서 그냥 일자로 되서 밑에 계속 자극을 줌ㅋㅋㅋ이것도 그사람 스킬인가 싶었음 여튼 내 몸 돌려서 가슴 핥기 시작하는데 내가 그 와중에 바닷물이라 짤텐데 하니까 지는 짠거 좋아한다함ㅋㅋㅋㅋㅋㅋㅋ나는 뻘줌이 그냥 대짜로 누워있다가 나도 바지 벗으라하고 가이드꺼 입으로 빨기 시작했음ㅋㅋㅋ조금 짭긴 했는데 신기한게 맛이났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사람이 앉아있고 내가 쪼그려서 이렇게 하고 있다가 내를 들어올리더니 바로 앉아서 시작했음ㅋㅋㅋ소금끼가 있어서 그런지 평소보다 조금 아팠음..따갑고 그랬는데 야외에서 하는것도 있고 그리 멀지 않은 곳에 가족들 있다는거랑 등등 생각하니 더 흥분됐음ㅋㅋㅋㅋ입으로 할 때 그렇게 크다곤 못느꼈는데 넣고보니 생각보다 길고 딱딱해서 깊게 자극이 와서 그런지 더 좋았음ㅋㅋㅋ가이드가 눕고 이제 내가 올라타서 했는데 내보고 20살인데 섹스해봤냐고 해서 가이드오빠만큼 했을걸요 하니까 날라리라면서 시덥잖은 이야기함ㅋㅋㅋ잠시깰뻔하다가 둘 다 일어나서 내가 그 바위붙잡고 뒤로 했음ㅋㅋㅋ나는 내가 위에 있는거도 좋아하는데 뒤로 하는것도 좋더라ㅋㅋㅋㅋ뒤로도 하다가 나를 바위에 눕히고 자기는 서서 조금 하다가 내 배위에 싸고 옆에 눕더라ㅋㅋㅋㅋ

서로 웃다가 옆에있는 풀때기로 내 배 닦아주고 옷 다시 입혀주더니 구명조끼도 입히고 다시 가족들 있는데로 데려갔음ㅋㅋㅋㅋㅋ우리엄마 앞에서 따님이 상처입은거보고 데려왔다고 함ㅋㅋㅋㅋ투어 끝나고 번호 줘서 한국 가서 연락조금 하다가 끊김ㅎㅎㅎ그 가이드오빠 지금도 하려나 몰겠다 대전사람이라던데

 

사진은 나는 절대 아니고 그냥 모노키니 모르는사람도 있을까봐 내가 그때입었던 거랑 색만 다른거임



Copyright © 캔디넷 문의 candygo333@gmail.com All rights reserved.